고로 본체 및 부대설비, EPC 방식으로 공급

 

포스코플랜텍(사장 조청명)이 23일, 포스코와 2,344억원 규모의 포항제철소 3고로 3차 개수 공사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 포항제철소 3고로

 

포항 3고로 3차 개수 공사는 용선 생산량을 증대하기 위해 내용적을 기존 3,795㎥에서 5,600㎥높이고 로(爐)의 수명을 20년 이상 사용하는 것을 목표로 고로본체와 부대설비 일체를 EPC방식으로 공급하게 된다.


포스코플랜텍 기술담당임원은 “공사품질을 확보하고 코스트를 절감하여 고객이 만족하는  프로젝트가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향후 고로개수를 포함한 노후설비 Revamping 분야 시장에서 사업역량을 키워 나갈 계획” 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플랜텍은 조기에 워크아웃을 졸업하기 위해 핵심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고 재무 안정화와 획기적인 원가절감, 의식개혁 등 5대 핵심과제 실천을 통해 기업체질 개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Posted by 플랜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