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플랜텍이 2일, 2015년 시무식을 갖고 새롭게 출발하였다.

포항 본사와 울산, 광양, 인천, 해외지사를 영상으로 연결하여 시무식을 가진 포스코플랜텍은 2015년에는 ‘死生決斷(사생결단)’의 정신으로 무장하고 강도 높은 경영혁신을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를 위해 올 해는 핵심사업에 대한 수주를 확대하고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구축하며, 프로젝트 수행능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신년사를 통해 유광재 사장은 “작년 연말 우리회사는 2,900억원의 증자를 받았습니다. 여러분에게 요구할 것은 하나 밖에 없습니다. 바로 ‘사생결단’(死生決斷)의 마음입니다. 이를 위해 전사적으로 영업이익 흑자를 구현하고 임직원의 역량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흑자를 구현하고 역량을 높이기 위해 ‘주인의식’을 갖고 ‘고객이 요구하는 납기준수’와 ‘원가절감’을 반드시 이루어 나가야 한다”고 밝히고 “역량향상을 위해서는 업무처리 프로세스를 지키고, 영업의 견적 정확도를 높이며, 능력 있는 협력사와 협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 하였다. 

 

 “이를 통해 울산은 '글로벌Top Fabricator'로 포항은 '전문 플랜트 분야 역량 있는 EPC업체로 성장'해 나가자"고 당부하였다.

 

한편, 포스코플랜텍은 2일, 울산 2공장과 포항 신항만 공장에서 무사고를 기원하는 안전기원제를 가졌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플랜텍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