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제 헌 사원이 되어가고 있는 인도네시아PJT추진반의 이성윤입니다. ^^ 저는 2011 7 4일부터 포스코플랜텍의 가족이 되었습니다.

 

잊을 수 없는 7 4

 

7 4, 포스코플랜텍에 들어왔을 그 때를 결코 잊을 수 없습니다. 제 부서가 적혀있는 명찰을 보았을 때 전 얼음이 되었지요. 인도네시아PJT추진반. 이게 웬 날벼락인가 싶었습니다. 난 설계직을 지원했는데, 해외추진반이라니~!! 그것도 인도네시아라니!!! 교육을 받으면서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하지만 고민도 잠시, 이것은 하나의 기회였습니다. 젊은 나이에 해외에서 업무를 배우며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신입사원 중 유일한 특권이었습니다. ^^

 

인적 네트워크의 , 포스코 패밀리 11-4차 연수


포스코 패밀리 연수를 받으며 저는 든든한 무기를 가지게 됩니다. 인적 네트워크, 23조 조원들을 만나 현재 업무로 도움을 받거나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너무나 좋은 형, 동생들이어서 행복한 추억을 남기고 왔습니다.

인도네시아 일관제철소 원료처리설비 프로젝트

 

 제가 맡고 있는 업무는 인도네시아 일관제철소 원료처리설비의 도면검토, sub-vendor관리 등 실행 부분입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현재 일관제철소를 건설할 예정입니다. 인도네시아 일관제철소를 지을 때 원료를 이송할 설비가 꼭 필요합니다. 인도네시아 일관제철소 원료처리 설비. 꼭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인도네시아에서 철을 생산하겠습니다.


인도네시아, 기회의 땅에 발을 딛다

 

10 24, 기회의 땅 인도네시아에 발을 딛게 됩니다.

사실 굉장히 더울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는 덥지 않았어요. PT.KRAKATAU ENGINEERING 이라는 인도네시아 국영기업에 가서 첫 회의에 참석했고, 인도네시아 일관제철소 현장에도 가보았습니다. 미래에 보게 될 일관제철소의 작은 불꽃을 그곳에서 보았습니다.

작지만 큰 가치, 포스코 패밀리 봉사활동


우리 인도네시아 PJT 추진반은 한 달에 한 번 POSCO FAMILY 봉사활동을 합니다.

대학생의 신분일 때에는 봉사활동의 가치를 알지 못 했지만, POSCO FAMILY가 된 후 봉사활동이 얼마나 소중한 지 그 가치를 알게 되었습니다. 작지만 큰 가치, POSCO PLANTEC에서 배웠습니다.

 

작지만 큰 열정

 

어느 덧 제가 입사한지 5개월이 지나갑니다. 아직 부족한 것이 많고 배울 것도 많지만, 배우고자 하는 열정을 항상 가슴속에 지니며 업무에 입하겠습니다. 작지만 큰 열정 POSCO PLANTEC에서 발휘하겠습니다.
POSCO PLANTEC FIGHTING!!


Posted by 플랜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보람 2012.01.13 1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헌 사원 ㅠㅠ 이제 귀여운 막내사원도 아니니까 귀여운 척은 그만~~~ ㅋㅋㅋ
    부서에 신입사원 있던데 잘해주세요 ㅋㅋㅋ

  2. 이성윤 2012.02.06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여운 척 아니예요~~!ㅋㅋ